UPDATED. 2018-12-14 (금)
광주시, “2018년 열린혁신 국민디자인과제” 행안부 장관상 수상
광주시, “2018년 열린혁신 국민디자인과제” 행안부 장관상 수상
  • 김상범 기자
  • 승인 2018.12.03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는 지난달 29일 서울 강남구 SETEC에서 열린 ‘2018년 국민디자인단 성과공유대회’(행안부 주관)에서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국정과제 ‘열린혁신’의 세부사업 중 하나인 국민디자인단 사업은 공무원과 서비스디자이너, 정책수요자인 시민이 함께 우리의 생활 속에서 개선해야할 점을 찾아 창의적으로 정책을 디자인하는 활동을 의미한다.

‘2018년 국민디자인단 성과공유대회’는 총 278개 기관(35개 부처, 17개 시·도, 226개 시·군·구) 중 3차 심사를 통해 선정된 11개 기관(2개 부처, 1개 시·도, 8개 시·군·구)이 출전했으며 시는 ‘복지대상자의 버킷리스트 실현 사업’으로 전문가, 청중평가단으로 구성된 200명의 심사위원들에게 호평을 받으며 우수한 기획력과 행정력을 인정받았다.

신 시장은 “‘복지대상자의 버킷리스트 실현사업’은 정책수요자인 사례관리대상자 등이 직접 정책발굴에 참여함으로써 실질적인 ‘시민 정책참여’의 성공적 표본이 되고 있다”며 “전국 278개 기관 중 우수한 성과를 창출한 과제인 만큼 더 많은 복지대상자들이 탈수급으로 연결되도록 광주시 특화사업으로 확대해 지속 추진하고 타 시·군으로도 성과를 확산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표창과 함께 받은 100만원의 포상금을 사업대상자들의 버킷리스트 실현사업에 모두 사용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