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2-15 (금)
북부소방재난본부, 혹한 속 얼음깨고 ‘동계수난구조 합동훈련’ 펼쳐
북부소방재난본부, 혹한 속 얼음깨고 ‘동계수난구조 합동훈련’ 펼쳐
  • 김상범 기자
  • 승인 2019.02.01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양주소방서·연천소방서가 동계수난구조합동훈련 실시
- 1월 30~31일 2일 간 연천 전곡읍 한탄강에서 진행
얼음 속 잠수절차, 수색 등 겨울철 수난구조활동 전문화에 중점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는 지난 30일부터 31일까지 양일간 연천군 전곡읍 한탄강(좌상방위 인근)에서 ‘2019년도 동계수난구조합동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합동훈련은 겨울철 수난사고 발생에 신속한 인명구조와 다양한 재난현장에 대응할 수 있는 전문능력을 배양하기 위해 진행됐다.

훈련에는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 북부특수대응단 및 양주소방서·연천소방서 구조대원 70여명이 참여했다.

훈련은 ▲수난사고 관련 이론교육 ▲텐더-다이버간 소통 ▲사다리·수난구조 들것 활용 인명구조 ▲수중인명 탐색 ▲비상상황 응급처치 ▲본부-소방서 구조대원간의 합동수색 등 실전훈련 위주로 진행됐다.

특히 겨울철 수난사고 구조 활동은 위험하고 예측하기 어려운 만큼, 본부와 소방서 간의 협조체계를 강화하고 각 대원들의 팀워크 향상하는데 중점을 뒀다.

홍건표 특수구조팀장은 “겨울철 경기북부지역 한탄강 등에서는 많은 사람들이 참여하는 지역행사가 있어 안전사고 발생 우려가 높은 시기” 라며 “이번 훈련으로 구조대원의 전문화를 높이고 도민 안전 확보에 기여하는 기회가 되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