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4-18 (목)
양주시 회천4동, 인구 3만명 돌파
양주시 회천4동, 인구 3만명 돌파
  • 김상범 기자
  • 승인 2019.02.11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주시 회천4동이 인구 3만명 시대에 접어들었다.
 
회천4동 행정복지센터에 따르면 8일 박정은씨가 옥정동으로 전입함에 따라 공식적으로 인구 3만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2017년 1월 인구수 1만1천명에서 지난해 3월 2만명을 돌파한 후 11개월 만에 다시 인구 3만명 시대를 열게 된 것이다.
 
회천4동은 지난 2003년 양주시 승격 당시 회천읍에서 회천4동으로 분동, 회암동과 율정동, 옥정동 3개 법정동을 관할하고 있으며 옥정신도시 조성을 통해 급격하게 인구가 증가하고 있다.
 
동 행정복지센터는 이날 3만번째 전입자인 박정은씨를 축하하기 위해 조성경 사회단체협의회장과 협의회원,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품과 꽃다발을 전달하는 등 환영 행사를 가졌다.
 
3만번째 전입자인 박정은씨는 “예상치 못한 환대에 매우 감사하다”며 “양주라는 새로운 보금자리가 행운으로 다가올 것 같다”고 말했다. 
 
최상기 회천4동장은 “오늘은 30,000번째 전입 주민이 탄생한 매우 뜻깊은 날”이라며 “앞으로 주민들의 눈높이에 맞는 행정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더욱 살기 좋은 회천4동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