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0 (화)
이재명 지사, “책상서 만드는 정책보다 현장서 나오는 정책이 효율적”
이재명 지사, “책상서 만드는 정책보다 현장서 나오는 정책이 효율적”
  • 김옥수 기자
  • 승인 2019.11.22 08:29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화성시 송린이음터에서 화성지역 다문화관계자 10여명과 간담회
- 이재명, “지역주민들의 목소리 반영한 정책, 적극 제안해달라”…현장행정 중요성 강조
- 화성시가족센터건립 지원 적극 검토 약속 … 다문화가족 부모대상교육 필요성도 논의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화성지역 다문화가족 및 건강가정 지원센터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지역주민들의 의견과 목소리를 반영한 정책을 적극 제안해달라며 현장행정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21일 오후 화성시 송린이음터도서관 4층 문화교실에서 열린 화성시 가족 · 다문화 현안 의견수렴 현장방문 간담회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참석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1일 오후 화성시 송린이음터도서관 4층 문화교실에서 열린 화성시 가족 · 다문화 현안 의견수렴 현장방문 간담회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참석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 지사는 21일 화성송린이음터에서 진행된 이날 간담회에서 “책상에서 만드는 정책보다 현장에서 나오는 정책이 훨씬 효율적이다”라며 “현장에서 고생하는 여러분의 생각이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해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이날 간담회는 서철모 화성시장, 송옥주 국회의원, 유희 화성시 건강가정지원센터장, 이현주 화성시 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 이효정 발안만세시장 상인회장 등 화성지역 다문화 및 가정지원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 지사는 “다문화가족도 많고 이주자도 많은 만큼 다름을 인정하고 틀린 것이 아니라는 사실을 인정하는 문화가 자리잡으면 좋겠는데 아직은 어려운 것 같다”라며 “경기도에서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관심을 갖도록 하겠다”라며 인사말을 전한 뒤 본격적인 소통을 시작했다.

먼저, 이날 간담회에서는 ‘화성시 가족센터 건립 지원’에 관한 건의가 이어졌다.

다문화가족이 많이 거주하는 화성지역 일원에 다문화가족 및 건강가정 지원 기능을 포함해 공동육아나눔터, 작은도서관, 다목적소통공간을 갖춘 가족센터가 건립될 수 있도록 도비를 지원해달라는 것이 주민들의 요청이었다.

이에 이 지사는 “적극 지원하는 방향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다문화가족 부모들을 대상으로 한 교육의 필요성에 관한 의견도 적극 개진됐다.

이현주 화성시 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은 “아시아권 이주민들이 과거 우리나라의 70년대 육아방식을 사용하면서 체벌이나 아동학대 등에 관한 많은 오해가 빚어지고 있다”라며 “다문화가정 부모교육을 통해 문화차이나 인권 등 잘 모르는 부분을 알게함으로써 한국사회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어떨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에 이 지사는 “유럽이나, 미국, 캐나다 같은 곳에서 우리 국민들이 아이들 훈육을 하다가 파출소에 잡혀가는 경우가 많다고 한다”라며 “일리있는 제안인 만큼 도 정책에 참고하겠다”고 말했다.

이밖에도 이날 간담회에서는 다문화가족 자녀들이 모국과 한국의 언어는 물론 문화와 역사까지 배울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하는 방안 등 다문화가족 현안에 대한 다양한 논의가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안순화 2019-11-22 08:55:50
이재명경기도지사 항상 응원하겠습니다
경기도 화이팅 이재명 잘한다

지선란 2019-11-22 08:45:34
이재명도지사님 훌륭하십니다
아낌없이 응원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