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0 (화)
양주시, 국민디자인단 2년 연속 행안부장관상 수상
양주시, 국민디자인단 2년 연속 행안부장관상 수상
  • 김상범 기자
  • 승인 2019.12.03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주시 감동365 시민 참여 혁신 사업 우수성 인정

양주시에서 역점 추진하는 감동365 시민 참여 혁신사업 ‘양주시 국민디자인단 사업’이 그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시는 지난달 28일 서울 SETEC 컨벤션홀에서 열린 ‘2019년 국민디자인단 성과공유대회’에서 2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 행정안전부장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국민디자인단은 정책 수요자인 국민과 공급자인 공무원, 서비스 디자이너가 함께 정책과정 전반에 참여해 공공서비스를 개발하고 발전시키는 국민참여형 정책 모델이다.

양주시는 시민이 중심이 된 시민주도 혁신사업 ‘청년주거약자를 위한 맞춤형 행복주택 UP-TOWN’ 추진으로 국민참여정책 확산의 공로를 인정받았다.

이 프로젝트는 청년주거약자 문제해결을 위해 정부에서 건립한 양주시 행복주택의 다양한 문제점을 진단하고 입주민 관점(User Centered)에서 청년들이 자율적으로 참여하는 청년커뮤니티 공간 조성과 주거복지 프로그램 등을 운영하는 행복주택 맞춤형 모델 개발 사업이다.

시는 시민이 사회문제를 찾아 직접 해결해 나가는 혁신사업 프로세스인 ‘2019 양주 리빙랩 프로젝트 공모전’을 기획, 과제선정부터 시민 제안자들과의 디자인씽킹을 기반으로 한 공감 토크 워크숍과 최종과제 선정협의회 등을 거쳐 이번 사업과제를 선정했다.

또, 5월 양주시 국민디자인단 발대식을 시작으로 행정안전부 국민디자인단 지원과제 선정을 통한 1억원의 특별교부세를 지원받아 지난 6개월간 서비스 디자이너, 전문가, 청년 입주민 등과 서비스디자인기법을 통해 사업을 추진했다.

그 결과 청년들이 행복을 학습하는 행복주택 내 청년커뮤니티 공간이 12월 준공을 목표로 리모델링 중에 있으며 청년들이 소통하고 협업하는 수요자 맞춤형 프로그램을 통해 정을 나누는 행복주택으로 탈바꿈하고 있다.

양주시는 향후 조성 예정중인 행복주택과 공공 국민임대에도 수요자 맞춤형 모델을 적용, 주민이 소통하며 더불어 함께 살아가는 공간을 추가적으로 확보해 나갈 계획이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이번 국민디자인단 사업을 통해 제시된 행복주택의 청년 주거약자 문제해결 과제처럼 시민 누구도 소외 받지 않는 양주시를 만들어나가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정책의 수립과정부터 시민의 의견을 청취하고 함께 해결해 나가는 참여 정책을 시정 전반으로 확산하는 등 감동도시 양주 실현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