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7 (목)
양주시 '천만송이 천일홍 축제' 2020년 경기관광대표축제 선정
양주시 '천만송이 천일홍 축제' 2020년 경기관광대표축제 선정
  • 김상범 기자
  • 승인 2020.01.18 0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주시는 꽃과 빛으로 물들며 소중한 추억을 전해온 ‘양주 천만송이 천일홍축제’가 경기도 선정 ‘2020년 경기관광대표축제’에 이름을 올리며 관광 상품성과 경쟁력을 입증받았다고 밝혔다.

 경기관광대표축제는 도내 시·군에서 개최하는 지역축제 가운데 관광 상품성이 크고 경쟁력 있는 축제를 대상으로 축제성과와 현장평가, 안전평가, 기획, 콘텐츠 등 다양한 지표를 가지고 선정한다.

 또한, 축제 활성화를 위해 최대 6천만원의 도비 지원은 물론 경기도 후원명칭 사용, 축제장 방문객의 휴대폰 사용·카드 사용을 통한 매출 분석 등 빅데이터 분석, 홍보 마케팅 등을 일괄 지원받게 된다.

 ‘양주 천만송이 천일홍 축제’는 2019년 경기관광유망축제에 이어, 2020년 경기관광대표축제에 선정되며 가을꽃과 함께하는 가을 대표축제로서 우수한 상품성과 경쟁력을 대외적으로 입증받게 됐다.

 천일홍 축제는 천만송이 천일홍을 비롯해 코스모스, 가우라, 칸나, 댑싸리, 핑크뮬리, 구절초 등 형형색색의 아름다운 꽃들과 화려한 공연, 특색있는 체험‧전시 프로그램, 야간조명을 통한 멋진 야경, 불꽃놀이 등 가득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로 전국적인 명성을 얻으며 가을 대표 축제로 입지를 다져왔다.

 ‘천일의 사랑, 꽃과 빛으로 물들다’를 부제로 개최한 지난해 천만송이 천일홍 축제는 전국을 강타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의 확산방지를 위해 당초 2개월의 운영기간을 27일 만에 아쉽게 조기 폐장했음에도 불구, 24만 명의 관람객이 방문하는 등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았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양주 천만송이 천일홍축제가 올해 경기도를 대표하는 축제로 선정돼 매우 기쁘다”며 “핑크뮬리 4대성지, 감성 돋는 가을 여행지, 서울근교 가볼 만한 곳 등 전국적인 명성을 얻고 있는 천만송이 천일홍 축제가 더욱 완성도 있는 축제로서 경기도를 넘어 대한민국 대표축제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