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2 (목)
양주시, 상습 결빙구간 '발광형' 주의 표지판 설치
양주시, 상습 결빙구간 '발광형' 주의 표지판 설치
  • 김상범 기자
  • 승인 2020.02.27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고 예방과 도로 안전관리 강화 위해

양주시가 겨울철 상습 결빙구간 내 사고 예방과 도로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위험구간 4개소에 발광형 결빙주의 표지판을 설치했다.

겨울철 비나 눈이 내린 뒤 터널 출입구, 교량 위, 그늘진 커브길과 같은 기온차가 큰 곳에서 발생하는 블랙아이스는 도로 주행 시 눈에 잘 띄지 않아 운전자의 세심한 주의가 필요하다.

시는 이러한 결빙 위험구간 4개소를 지정, 운전자의 시인성을 높일 수 있는 ‘발광형 결빙주의 표지판’을 설치, 교통사고 등 각종 안전사고 예방을 강화한다.

발광형 표지판은 자동감지센서를 통해 실시간으로 현장에서 측정된 기온과 습도를 운전자에게 전달, 안전한 운전에 도움을 줄 수 있다.

특히, 도로 구간별 측정된 데이터 자료가 축적됨에 따라 데이터 분석을 통해 도로 유지 관리에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시민들의 안전운행 수칙 준수가 중요하다”며 “이번 발광형 표지판 설치를 통해 운전자의 안전운전을 유도하는 등 결빙 등에 의한 사고 발생 가능성이 낮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