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17 (월)
양주시, 강남행 ‘경기 프리미엄버스’ 2개 노선 신설
양주시, 강남행 ‘경기 프리미엄버스’ 2개 노선 신설
  • 김상범 기자
  • 승인 2021.12.02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정신도시에서 삼성~강남~양재역까지 P9601번과 P9602번 노선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오는 13일부터 옥정신도시에서 강남 양재역을 오가는 경기 프리미엄버스 노선 2개를 신설‧운행한다.

경기 프리미엄버스는 집 앞에서 회사 앞까지 Door to Door 운행으로 출·퇴근 교통편의를 높이고 자가용 이용객의 대중교통 이용전환을 유도하고자 도입한 신개념 교통 서비스다.

신설되는 2개 노선은 옥정 3단지에서 출발해 삼성~강남~양재역까지 운행하는 P9601번과 P9602번 노선이다.

각 노선은 옥정신도시 내 아파트 단지를 경유해 청담역, 봉은사역, 삼성역, 선릉역, 역삼역, 강남역 등 주요 거점을 거쳐 양재역까지 운행한다.

P9601번 노선은 옥정3단지에서 오전 6시 30분, 양재역에서 오후 6시 30분, P9602번 노선은 옥정3단지에서 오전 6시 10분, 양재역에서 오후 6시 10분으로 출‧퇴근시 각 1회씩 운행되며, 기본 이용요금은 3,050원으로 환승요금제가 적용된다.

해당 버스는 그간 광역버스 단점으로 지적된 입석운행과 좁은 좌석의 불편함을 해소하고자 31인승 이하 우등형 차량으로 운행돼 버스 탑승객이 보다 쾌적하게 이용 가능하다는 점이 특징이다.

버스 이용객은 모바일 앱 미리 플러스(MiRi+)를 내려받아 회원등록 후 원하는 좌석을 예약 후 승차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경기 프리미엄버스 도입으로 서울 방면으로 출·퇴근하는 시민들의 대중교통 이용 편의가 개선되길 바란다”며 “혼잡시간대 대중교통 이용객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한 광역교통 수요 해결방안 마련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