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1 (수)
경기도교육청, 탈북학생 진로디자인 캠프 개최
경기도교육청, 탈북학생 진로디자인 캠프 개최
  • 박광철 기자
  • 승인 2019.08.07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8일 북한이탈주민 자녀 대상 진로디자인 캠프 실시
자기 성찰 통한 진로 탐색활동에 초점 맞춰 진로교사들과 연계에 프로그램 기획
캠프 첫 날에는 특강 및 게임과 토론 통해 자기 성찰
둘째 날에는 선배와의 만남을 통해 고민과 어려움 공유, 진로교사들과 상담 진행
마지막 날 현대사회의 발전 경험하며 미래사회 준비

경기도교육청은 6일부터 2박 3일간 경기도 광주 현대해상하이비전센터에서 도내 중·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21명의 북한이탈주민자녀를 대상으로 사회정착 지원과 진로설계 역량 강화를 위해‘2019 탈북학생 진로디자인 캠프’를 실시한다.

이번 캠프는 일반적인 직업 체험 위주의 진로·직업 프로그램이 아닌 자기 성찰을 통한 진로 탐색 활동으로 진행하는데 초점을 맞춰 경기도중등진로교육연구회 교사들과 연계해 프로그램을 기획했다.

캠프 첫 날인 6일에는 게임과 토론을 통해 자기성찰의 시간을 갖는다. 둘째 날에는 ‘대학교 선배와의 만남’을 주제로 한 특강을 통해 북한이탈주민의 자녀로서 겪었던 학창시절의 고민과 어려움을 서로 공유하며 공감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또 진로상담교사들과 상담활동을 하면서 자기 진로 비전을 스스로 구축할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다.

마지막 날인 8일에는 삼성이노베이션뮤지엄을 견학하면서 끊임없이 변화하고 있는 현대사회의 발전을 경험하고 미래사회를 준비하는 계기를 만들어갈 예정이다.

김광옥 민주시민교육과장은 “북한이탈주민의 자녀 교육 전문가와 진로교육 전문가가 연계한 이번 진로디자인 캠프 활동은 학생들이 자기 발견을 통해 진로를 주체적으로 설계를 하며 졸업 후 꿈과 비전을 가진 건강한 시민으로 성장하는데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