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17 (월)
경기도교육청, 2022년도 석면 해체·제거 공사 대상교 모집
경기도교육청, 2022년도 석면 해체·제거 공사 대상교 모집
  • 박광철 기자
  • 승인 2021.12.02 11:00
  • 댓글 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 13일까지 지역 교육지원청으로 신청서 접수
석면으로부터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 위해 2016년부터 공사 진행
석면 위해성 평가, 연계 시설공사 여부 반영해 우선순위 대상 선정

경기도교육청은 13일까지 2022년도 학교 석면 해체·제거 공사 대상 학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학교 석면 해체·제거 공사는 학교시설 석면을 제거하는 공사로 도교육청은 석면으로부터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지난 2016년부터 공사를 진행해왔다.

도교육청이 2022년도 학교 석면·해체 제거 사업을 위해 편성한 예산은 864억 원이며, 이는 약 151교, 7,570실 규모다.

석면 해체·제거 공사 신청 대상은 석면 시설을 보유한 학교로 해당 학교는 석면지도와 시설 현황이 일치하는지 검증을 완료해야 한다. 석면지도란 지난 2015년 도내 학교시설 석면 현황을 전수조사한 결과다.

도교육청은 석면 위해성 평가, 냉난방기 교체·내진보강·스프링클러 개선 등 연계 시설공사 여부를 반영해 우선순위 대상을 선정할 방침이다. 또 석면 해체·제거 공사와 LED조명 공사를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신청 희망교는 교육공동체 논의를 통해 석면 해체·제거 공사 추진 시기와 범위를 결정한 뒤 13일까지 해당 교육지원청에 사업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선정 결과는 12월 말에 도교육청 홈페이지(http://www.goe.go.kr)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김이두 시설과장은 “학교 현장에 혼란이 없도록 석면 해체·제거 공사 확정 여부를 미리 알리는 사전 예고제를 운영하고 있다”며 “석면 해체·제거 작업이 학교 구성원의 공감과 이해를 바탕으로 안전하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 현장중심으로 소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교육청이 석면 해체·제거 작업을 완료한 학교는 2016년 516교, 2017년 276교, 2018년 252교, 2019년 228교, 2020년 220교, 2021년 119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송상미 2021-12-15 05:07:37
경기도 교육청은 보여주기만 급급하고 성과만 내려고 하지말고 말그대로 소통과 협업좀 해라!!! 양심없는 도교육청 것들아!!!
승진에 눈멀어서 학교 행정실이 죽어나가든 말든 나만 학교 현장 안나가면 된다고 생각하는 것들!!! 학교 안전을 생각한다면 공사는 니들이 해라 아님 사람을 더 주던지.. 뭐 하나 학교 의견 반영은 1도 안하면서 지들 맘에 들어야 승진 시켜준다는 사탕발림에 밀려 전문성도 시간도 모자란 행정실장에게 모든 일과 책임을 쏟아내는 양심없는 경기도 교육청!! 양심없기는 니가 최고다

김전일 2021-12-14 23:03:20
소통 소리만 나오면 토나온다. 단 한번도 소통한적 없는 불통의 아이콘 경기도 교육청.

타도 경교청 2021-12-14 23:00:36
시설관리중 감전사고로 팔절단된 동료도 있었어요. 시설직 갑자기 빼고 아무것도 모르는 여자실장들한테 아무런 교육도 없이 그냥 이관시켰습니다. 경기도 교육청의 이런갑질은 진짜 참을수가 없어요. 교육청인원늘리고 오히려 학교인원줄였으면 시설공사는 센터에서 하세요

공사는 2021-12-14 22:59:28
석면공사...경기도만 학교에서 하죠. 다른 교육청은 모두 시설과에서함.
도교육청은 행정직이 대충 감독하고 공사집행만 끝내면 된다 생각하나봅니다

나죽네 2021-12-14 22:51:15
학교 행정실은 이미 차고 넘쳐서 다 못할 정도로 책임지는 업무량과 업무범위가 광대합니다. 교육지원청에서 해야 하는 수억원짜리 시설공사도 떠밀려서 학교 행정실에서 직접 입찰하고 공사감독도 하고,
학교 시설관리인력도 빼내서 별도움 안되는 교육지원청에 시설관리센터(존재 의미를 모르겠음)에 모아두는 대신 사회적기업 반나절 시설용역 맡겨도 전기정전 발생하면 함부로 전기실 들어가서 상황 파악할 인력도 없어서 학교 전체가 정지되고 학생안전도 상당히 위험한 상황까지도 갈수 있다. 바쁜 행정실 사무처리하다가도 발 동동구르며 정신없는데, 실제로 최근 성남 모학교는 시설관리직 정원이 없어지고 나서 전기실에 문제가 생겨서 행정실장이 전기실에 전문적인 지식도 없이 들어갔다가 감전사고 발생하였습니다. 이젠 석면공사도 학교부담인가요